Posted in 안전상식.

무거운 물체에 깔렸을 때 발생하는 압박증후군에 대해 알아보자.

 

무거운 물체에 깔렸을 때 무심코 무거운 물체를 들어내면 위험하다.

 

 

교통사고나 건물 붕괴, 산사태 등이 발생하면 무거운 물체에 사람의 몸이 깔리거나 끼이는 경우가 많이 발생한다.

이처럼 신체 일부분이 장시간 압박을 받으면 혈액 순환이 잘 안 되고 근육세포에 산소가 공급되지 않아 근육세포가

결국 죽게 된다. 이 때 독성 물질이 분비돼 혈액 속에 고이는데 신체 일부분이 압박되는 동안 혈액 순환이 잘 안 돼

급속도로 독소가 퍼지지 않는다.

 

 

그러나 응급처치 없이 압박의 원인을 제거하면 순간적으로 혈액순환이 원활해져 이 독소가 몸 안으로 퍼지게 된다.

따라서 부정맥이나 급성신부전이 발생해 사고자는 사망할 수 있다. 이것이 바로 압박 증후군이다.

 

 

 

 

 

 

 

 

 

 

 

 

 

 

 

 

 

■ 압박 증후군을 예방하는 방법.

 

 

 

 

압사사고를 눈 앞에서 목격한 경우 압박요인을 바로 제거해야 한다.

다만, 사고 시간을 모르는 경우에는 압박요인을 제거하지 않는 것이 안전하다.

 

환자의 기도를 확보하고 응급구조를 요청해서 환자의 상태를 정확히 설명해야 한다.

 

 

 

 

 

 

 

 

 

 

 

 

 

 

 

 

 

 

 

 

 

 

 

 

 

 

 

 

 

 

 

 

 

 

 

 

 

 

 

 

 

 

 

 

 

 

 

 

 

 

 

 

 

 

 

 

 

 

 

 

 

 

 

 

 

 

 

 

 

Advertisements

글쓴이:

저는 맑은강물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