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LC Media Player 사용 후기.( 영화 자막이 뜨는 것을 볼 수 있다 ).

 

소프트웨어 중에는 수많은 미디어 플레이어들이 있다.

 

그 중에서 필자가 흔히 사용하는 미디어 플레이어는 MS에서 지원하는 Windows Media Player 가 있고

그래택에서 지원하는 미디어 플레이어인 곰 플레이어가 있으며 다음에서 지원하는 팟플레이어가 있다.

 

이번에 필자가 소개할 미디어 플레이어는 오픈소스로 운영하는 것으로 VideoLan Project 에서 개발하는 VLC Media Player 다.

 

필자가 이 소프트웨어를 소개하는 이유는 외국 영화를 다운 받아서 보는데 한글자막을 크게 편안하게 볼 수 있기 때문이다.

윈도우 미디어 플레이어는 자막이 뜨지만 자막의 크기가 작아 수정하기에는 약간의 삽질이 필요하지만

VLC Media Player 는 환경설정에서 마우스 몇 번만 클릭을 해주면 삽질이 필요 없기 때문.

 

 

게다가 이 소프트웨어는 크로스플랫폼으로 개발한 것이라 윈도우 뿐만 아니라 리눅스, 매킨토시, FreeBSD 에서도

사용이 가능하고 코덱이 내장되어 있어 웬만한 비디오는 볼 수 있어서 해외에서는 매우 많은 사람들이 쓰고 있기

때문에 이 소프트웨어를 소개하는 것이다.

 

 

1단계 : 홈페이지에서 소프트웨어를 다운을 받아서 설치를 한다.

 

 

clip_image002

 

 

 

그런데 이 소프트웨어는 문제점이 있다. 그것은 바로 한글자막이 제대로 나오지 않는다는 점.

이 문제는 인코딩과 글꼴 설정에 문제가 있기 때문에 나타나는 현상이다. 이것을 해결하는 방법을 지금부터 소개한다.

 

 

2단계 : 소프트웨어를 실행해서 [ 도구 ] => [ 환경설정 ] 을 들어가면 아래와 같은 창이 뜬다.

 

 

 

clip_image002[8]

 

 

 

위의 이미지에서 ‘ 자막/OSD ‘ 라는 글귀가 보일 것이다. 그 글귀를 선택하라  그러면 아래와 같은 이미지처럼 설정을 변경해준다.

 

 

 

clip_image002[10]

 

 

 

위의 이미지에서 글꼴을 ‘ Arial Unicode MS ‘ 으로 설정을 해준 이유는 SMI 자막이 MS 에서 만든 윈도우용 자막이기도 하고,

한국에서밖에 쓰이지 않기 때문에 기본적으로 유닉스 플랫폼인데다가 딱히 한국을 타깃으로 삼지도 않은

VLC 같은 경우 SMI 자막지원에 미적지근한 편이다.

 

SMI 가 아닌 ASS 자막같은 경우에는 여러가지 화려한 이펙트들이 별 문제없이 잘 표현된다.

또한 한국을 제외한 대부분의 유닉스 오픈소스 플레이어들은 SMI 자막지원이 한결같이 신통찮다.

우리가 흔히 외국 영화를 다운 받을 때 자막도 같이 다운을 받는데 이 때 자막의 확장자 파일이 SMI 로 되어 있다.

이렇게 설정을 변경해주고 나서 다시 영화를 보면 한글자막이 뜨는 것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clip_image002[12]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